★  인기사이트 

올스포츠.jpg

고등학생때 나의 첫경험을 가져간 予 썰

멍멍이 0 501

★  국내 유일 무료배팅 커뮤니티, 무료 토토배팅가능

★  매주1,2,3위 문화상품권 지급 [올스포츠]


중학교 때부터 남자애들한테 돈 받고해준다는..
 
내가 만약 지금 못하면 나중에 성인되서도 할수있을까? 란 생각에,
단순 호기심으로 한번해볼려고했다
 
처음엔 15만원을 불렀지만,이제 그런일 안한다고 가보라고 그러더라.. 
처음엔 그냥 그려러니 싶었지만,당시 ㅅ욕이 컷나보다..
 
계속 설득 끝에 승낙을 하고,학교에서 한 게임하기로 했었다.
 
우리 고등학교는 일주일에 3번 야자를 해야했었다. 
그중 겹치는 날이 몇몇있었는데 그날에 하기로했다.
 
화장실에서 하기로했는데,처음에 ㅍㄴ스를 빨때 정말 기분좋았었다.. 
근데 이게 내가 처음하는거라,잘 하는건지 아닌건진 몰랐다.
 
그러다가 못참겠어서 이제 시작할려고하는데 거세게 저항하는거다
 
"아니 난 돈을 줬는데 왜 안해줌?"
 
".."
 
"?"
 
그렇다 그냥 안해주는거 같았다,하 그때 왜그랬는지 참.. 
그냥 스타킹이랑 팬티랑 다 뜯어버리고 꼳아버렸다..
 
근데 ㅅㅇ 소리를 너무크게낸 탓일까,다른 여자애들이 들어와버렸다.
 
어짜피 들켜봐야 자기도 쪽팔릴태니 그냥 난 가만히있었다.
 
"ㅇ..아 미안; 배가 너무아파서.."
 
그냥 대충 둘러대니 그려러니하고 여자애들은 다 밖으로 나갔다.
 
 
일딴 첫 샷은 얼굴에 뿌려줬다.
 
올래 당연히 1번이면 끝나는 거였지만,당시 난 억제할수없는 먼가가있었다 +_+..
 
 
한 1분정도 멍때리다가 한번더했다 당연히 거칠게 저항했다
 
하지만 어짜피 여기서 들키면 자기만 쪽 팔리고 
난 대충 둘러댈거리가있었기 때문에,그냥 헀다.
 
ㅅㅇ도 못내니까 그냥 즐기더라.. 난 그때 74가 먼지 몰랐다.
 
그냥 밖에 사면 나중에 뒷처리 귀찮으니까 안에 싸버렸다. (레알..)
 
 
 
아 그래서 어찌어찌 고등학교 3학년까지 딴애들한텐 
친구처럼 보이게하고 같이다니다가 귀찮아서 그냥
 
"니 알아서해라"
 
라는 말을하고 그냥 버렸다
 
 
이날이후로도 따른 여자애들 후리고다녔는데 

[클릭]  커플을 위한 아이템 [클릭]

0 Comments
제목

상단으로 가운데로 하단으로